본문 바로가기

리튬이온3

리튬이온 배터리 화재 대응 정책제언 리튬이온 배터리 화재 대응 정책제언 대학생신재생에너지기자단 20기 윤진수 전기차와 ESS의 화재현황 일반적으로 전기차의 화재 발생률은 내연기관차보다 작다. 그렇더라도 리튬이온 배터리가 장착된 경우는 발화 가능성이 크고 일단 불이 나면 열기가 강한 데다 진행속도가 빨라 위험할 수 있다. 소방청이 조정훈 시대 전환 의원실에 제출한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2020년 1월부터 11월까지 국내에서 발생한 전기차 화재 사고는 22건에 달했다. 더하여 2021년 초 5건의 전기차 화재사고가 더 있었다. ESS도 마찬가지이다. 2017년 8월 전북 고창의 풍력발전 연계용 ESS화재를 시작으로 작년까지 5년간 총 32건의 ESS 화재가 발생했고 올해 들어 지난 12일 SK에너지 울산공장, 17일 경북 군위 태양광 발전시설.. 2022. 6. 27.
2022 전기차 시장의 전망, 확실한 미래로 2022 전기차 시장의 전망, 확실한 미래로 대학생신재생에너지기자단 20기 강주혁, 권혜주, 21기 김수현, 마승준, 안연빈, 장세희 [기존 전기차의 문제점] 화석연료의 사용이 많은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 기존 내연기관의 자동차 또한 화석연료를 사용하므로 이를 해결하고자 하는 많은 노력들이 있다. 그중 자동차의 동력원을 전기에너지로 하는 전기차가 환경친화적인 자동차 중 하나로 알려져 있지만 환경친화적인 장점 하나만을 바라보기에는 아직 많은 문제점을 갖고 있다. 전기차의 첫 번째 문제점은 화재이다. 전기차가 내연기관 자동차보다 화재가 많이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다. 사고 화재는 제외하고 2018년부터 2021년 7월 기준 총 17건의 화재가 발생했고, 내연기관 1.88%에 비해 전기차는.. 2022. 4. 25.
13만 대의 전기차, 오직 137개의 진압 장비 13만 대의 전기차, 오직 137개의 진압 장비 대학생신재생에너지기자단 20기 조현선 증가하는 전기차 사용에 따른 사고 빈도 전 세계 탄소 배출의 14%가 운송 부분에서 발생한다는 점에서 전기자동차의 탄생은 매우 반가운 소식이었다. EU의 ‘2050 탄소제로’ 정책을 시작으로 세계적으로 자동차 시장에서 친환경 차량의 판매량이 높아졌고 2020년 기준 세계 전기차 판매량은 324만 대로 2019년 기준 43%가 증가했다.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총 자동차 판매량은 실질적으로 20% 감소하였지만 전기차 판매량은 43% 증가했다는 점이 매우 놀라운 셈이다. 일상생활에 꼭 필요한 이동 수단 중 하나인 차량이 친환경적이라는 것은 지구 입장에서도, 소비자 입장에서도 기쁜 소식이지만, 해가 거듭날수록 전기차의 화.. 2021. 12. 27.